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중구, 일자리·안전 분야 정책 전국 1위

송고시간2019-02-21 15:18

박태완 울산중구청장
박태완 울산중구청장

[울산중구 제공]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시 중구는 한국지방자치학회의 '2019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에서 전국 자치구 69곳 중 종합 3위를 차지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지자체 규모에 따라 특별·광역시, 도, 인구 50만 이상 도시, 인구 50만 미만 도시, 자치구, 군 단위 농어촌 등 6개 그룹으로 나눠 진행됐다.

자치구 범주에 속한 중구는 일자리경제와 안전 분야에서 모두 1위를 기록해 행정서비스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또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전국 자치구 종합 순위에서 3위에 올랐다.

울산 4개 자치구 중에서 종합 순위 10위권 안에 든 것은 중구가 유일했다.

중구는 지난해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일자리를 주는 도시'를 구정 방침 가운데 1순위에 놓고, 핵심 공약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총력을 쏟아 왔다.

지난해 9월 일자리창출실을 신설해 거점으로 삼고, 일자리 정책, 청년 정책기반 조성과 청년 일자리 확대, 도시재생사업의 원활한 진행과 혁신도시 내 신산업을 통한 일자리 확대를 추진해 왔다.

최근에는 지역 대형 주택관리업체, 대형마트, 현대중공업 하청업체를 비롯해 장애인 작업장 등과 잇따라 협약해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또 지역 최초로 '전 구민안전보험 가입'을 통해 안전 분야를 강화했다.

박태완 구청장은 "전국 최고 자치구로서 주민이 필요한 다양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