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경화, 유엔인권이사회 참석…"위안부·北인권 문제 언급"

송고시간2019-02-21 14:52

23~25일 제네바 방문…제네바 군축회의도 참석

귀국하는 강경화 장관
귀국하는 강경화 장관

(영종도=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독일에서 열린 뮌헨안보회의에 참석했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2019.2.16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오는 25일(현지시간) 제네바에서 열리는 유엔 인권이사회 기조연설을 통해 일본군 위안부와 북한 인권 문제 등에 대해 언급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21일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강 장관은 25일 오후 인권이사회 고위급 회기 기조연설을 통해 전 세계 인권상황, 특히 취약계층 인권상황 개선을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 강화 필요성을 강조하고, 신기술과 인권 등 새로운 도전과제와 일본군 위안부 등 분쟁 하의 성폭력 문제, 한반도 평화 정착 노력과 북한 인권 문제 등 인권 관련 관심 사항에 대해 언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노 대변인은 "25일 오전에 열리는 제네바 군축회의에선 완전한 비핵화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그간의 노력을 설명하고 향후 진전에 기대를 표명하는 한편, 변화하는 국제 안보 환경 속에서 국제 군축·비확산 체제의 중요성과 이에 대한 우리의 기여 의지를 언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강 장관은 유엔 인권이사회 및 제네바 군축회의 참석을 계기로 미첼 바첼레트 유엔 인권최고대표와 참석국 주요 외교장관들과의 면담도 가질 예정이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