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퍼프, 인터랙티브 라이브 콘텐츠 '나를 구해줘' 25일 생중계

송고시간2019-02-21 14:00

퍼프, 인터랙티브 라이브 콘텐츠 '나를 구해줘' 25일 생중계 - 1

▲ 모바일 라이브 플랫폼 퍼프(PUFF)는 오는 25일 오후 8시 유튜브 채널 엔시티(NCT)와 함께 인터랙티브 라이브 '나를 구해줘'를 생중계한다고 21일 밝혔다.

'나를 구해줘'는 탈출 게임이라는 추리 장르에 퍼프의 라이브 스트리밍 기술을 결합한 콘텐츠로, 공포 체험을 떠난 뒤 '나를 구해줘'라는 문자 메시지만 남기고 사라진 친구들을 찾기 위해 생방송을 시작한 방송반 학생들의 여정을 함께 하는 실시간 추리 예능이다.

시청자의 적극적 참여로 이뤄지며 유저들이 단순히 출연자들의 행동을 결정하는 것을 넘어 댓글로 소통하며 함께 단서를 찾아내고, 실시간 투표를 통해 어떤 방식으로 단서를 풀어갈지 정하게 된다.

퍼프 관계자는 "시청자 참여로 이뤄지는 인터랙티브 콘텐츠는 넷플릭스에서 공개한 '블랙미러: 밴더스내치'를 통해 대중적으로 알려지며 전세계인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다"며 "인터랙티브 콘텐츠가 실시간 생중계로 제작되는 것은 '나를 구해줘'가 처음으로, 미디어 플랫폼 업계에 '인터랙티브 라이브'라는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나를 구해줘'의 첫 번째 주인공은 SM엔터테인먼트 틴에이저팀 엔시티 드림(NCT DREAM)으로, 멤버들은 사라진 친구들을 찾는 '고교 방송반' 절친한 친구로 변신해 10대 다운 패기와 날카로운 추리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실시간 채팅으로 소통하며 인터랙티브 투표를 통해 함께 탈출 단서를 풀어나가게 될 '나를 구해줘'는 퍼프 앱과 유튜브 채널 NCT를 통해 생중계된다. 글로벌 아이돌 그룹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NCT DREAM이 인터랙티브 라이브를 진행하는 만큼 국내뿐 아니라 해외 팬들의 관심도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인터랙티브 투표에 참여할 기회는 퍼프 앱을 통해서만 제공되며, 다른 선택지에 대한 결말은 추후 주문형 비디오(VOD)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