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층간소음 때문에'…다툼 중 흉기 든 10대 경찰 조사

송고시간2019-02-21 10:18

층간소음(CG)
층간소음(CG)

[연합뉴스TV 제공]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층간소음 시비 끝에 위층 주민을 흉기로 위협한 10대가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A(15)군을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A군은 전날 오후 2시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아파트에서 위층에 사는 주민 B(25)씨를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자의 신고로 현장에 출동해 A군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했다.

조사결과 A군은 이날 B씨가 기르는 개가 짖자 위층에 올라가 "개 좀 조용히 시켜달라"고 거칠게 항의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화가 난 B씨는 다시 아래층으로 찾아가 문을 두드렸으나, A군이 흉기를 들고나오자 경찰에 신고했다.

A군은 "개가 계속 짖으니까 공부를 할 수가 없어서 그랬다"며 "찌르거나 위협하려는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과 B씨는 이전부터 층간소음 문제로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관련자를 상대로 구체적인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