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절정의 손흥민, 데뷔 첫 '5경기 연속골' 도전

송고시간2019-02-21 09:49

열흘 쉬고 23일 번리전 출격…2주간 5경기 '강행군' 시작

도르트문트와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손흥민의 골 세리머니
도르트문트와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손흥민의 골 세리머니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물오른 득점 감각 속에 열흘 휴식을 취한 손흥민(27·토트넘)이 프로 데뷔 첫 5경기 연속골이라는 대기록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23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리는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원정경기 출격을 앞두고 있다.

손흥민은 14일 도르트문트(독일)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결승 골까지 최근 4경기 연속 골 맛을 봤다.

이를 포함해 특히 최근 12경기에서 11골 5도움이라는 무서운 기세를 뽐내며 이번 시즌 총 16골(프리미어리그 11골)을 기록 중이다.

번리와의 경기에서도 득점 행진을 이어가면 손흥민은 독일 분데스리가와 프리미어리그까지 유럽 프로축구 무대에서 선수로 뛴 이래 처음으로 5경기 연속 골을 폭발하는 기록을 세운다.

도르트문트전 당시 손흥민
도르트문트전 당시 손흥민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4경기 연속 골은 지금까지 총 4차례 있었다.

2016-2017시즌이던 2017년 4월, 2017-2018시즌인 2017년 12월과 지난해 3월 한 차례씩, 그리고 이번 시즌 도르트문트전까지 한 차례였다.

번리는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15위(승점 27)로 처져 있어 손흥민이 충분히 골을 노려볼 만한 상대다.

최근 주축 공격진의 잇따른 부상 이탈 속에 토트넘의 '가장' 역할을 해야 했던 손흥민에게 골잡이 해리 케인이 돌아오는 건 반가운 소식이다.

케인은 지난달 중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리그 경기 이후 발목 인대 손상이 발견돼 한 달 넘게 결장 중이다.

애초 다음 달 훈련 복귀가 점쳐졌으나 회복 속도가 빨라 20일 팀 훈련에 복귀했고, BBC 등 현지 언론은 번리전 복귀를 점치고 있다.

특히 토트넘은 이번 번리전을 시작으로 2주간 프리미어리그, 챔피언스리그 등 5경기를 치르는 빡빡한 일정을 앞두고 있어 케인이 돌아오면 손흥민이 짊어져 온 부담도 조금은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뮌헨전 득점 당시 지동원
뮌헨전 득점 당시 지동원

[d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밖에 23일 독일 분데스리가에서는 지난 주말 바이에른 뮌헨을 상대로 시즌 2호 골을 터뜨린 지동원(28)이 구자철(30·이상 아우크스부르크)과 함께 23라운드 프라이부르크 원정경기를 준비한다.

같은 날 2부 분데스리가에서는 이청용(31·보훔)과 이재성(27·홀슈타인 킬)의 '코리언 더비' 가능성이 있다.

둘은 이번 시즌 독일 무대에 진출했으나 팀의 시즌 첫 맞대결인 지난해 9월 6라운드에서는 이청용이 결장해 그라운드에서 만나지 못했다.

◇ 유럽 리그 소속 선수 경기 일정(한국시간)

▲ 23일(토)

디종-생테티엔(3시·권창훈 홈)

베로나-살레르니타나(5시·이승우 홈)

보훔-홀슈타인 킬(21시·이청용 홈 이재성 원정)

토트넘-번리(21시 30분·손흥민 원정)

아우크스부르크-프라이부르크(23시 30분·구자철 지동원 원정)

▲ 24일(일)

뉴캐슬-허더즈필드(0시·기성용 홈)

발렌시아-레가네스(20시·이강인 원정)

함부르크-레겐스부르크(21시 30분·황희찬 원정)

랭스-몽펠리에(23시·석현준 원정)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