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학규 "한국당 전대 反민주…황교안, 극우 입맛 맞는 발언"

송고시간2019-02-21 09:21

"민주, 대통령 최측근 구하기…민주주의 심하게 훼손"

김관영 "태극기부대 한국당-재판불복 민주당, 샴쌍둥이"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김연정 이동환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21일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와 관련, "당장의 정치적 이익에 눈이 멀어 우리 정치의 시계를 반(反)민주의 시대로 되돌리고 있다"고 비판했다.

의총에서 발언하는 손학규
의총에서 발언하는 손학규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운데)가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2.21 kjhpress@yna.co.kr

손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한국당 전대가 극우 극단주의의 판이 되고 있는 느낌"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손 대표는 "한국당의 새로운 지도부가 될 후보는 예리한 자성의 목소리를 내기는커녕 우경화를 부채질하고 있다"며 "특히 가장 유력한 후보인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극우 극단주의의 입맛에 맞는 발언을 연일 계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황 전 총리는 지난 12일 박근혜 전 대통령을 돕기 위해 특검 연장을 불허했다고 말해 논란을 일으켰고, 19일에는 박 전 대통령 탄핵에 동의할 수 없다고 해 국민 지탄을 받았다"며 "민주주의와 법치국가를 부정하는 인물이 제1야당의 대표가 되는 것에 대해서는 상상만 해도 우려가 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행정부의 수장이었던 분이 조그만 정치적 이익을 위해 사법부 결정에 문제를 제기하는 것은 스스로 민주주의적 가치를 갖고 있지 않다고 고백하는 것과 다름없다"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더불어민주당에 대해서는 "사법부의 판단에 대해 마치 적폐청산을 하듯 비난하며 대통령의 최측근 구하기에 나섰다"며 "민주주의가 심하게 훼손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의원총회 주재하는 김관영
의원총회 주재하는 김관영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운데)가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2.21 kjhpress@yna.co.kr

또한 김관영 원내대표는 "교섭단체 1,2당이 국회 보이콧 공조를 하더니 이제는 이해할 수 없는 언행을 서슴지 않고 있다"며 "태극기부대와 함께하는 한국당, 재판불복하는 민주당으로, 샴쌍둥이를 보는 것 같다"고 꼬집었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최근 검찰 조사에 의해 사실로 밝혀지는 환경부 블랙리스트에 대한 청와대와 민주당 반응을 보면 문화계 블랙리스트가 터진 후 보여준 박근혜정부 대응 방식과 너무 닮았다"며 "마치 3년 전 청와대와 여당의 모습을 리플레이해서 보는 것 같다"고 비판했다.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