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모디 인도 총리 오늘 국빈 방한…내일 문대통령과 정상회담(종합)

송고시간2019-02-21 10:35

내일 靑서 국빈오찬…이재용·정의선 참석할 듯

문 대통령, 모디 인도 총리와 확대정상회담
문 대통령, 모디 인도 총리와 확대정상회담

(뉴델리=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10일 오전(현지시간) 뉴델리 영빈관에서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확대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2018.7.10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21일 오전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을 국빈 방문했다.

모디 총리는 올해 국빈 방한하는 첫 외국 정상이다. 모디 총리의 방한은 지난 2015년 이후 4년 만이며, 작년 7월 문재인 대통령의 인도 국빈 방문에 대한 답방 차원이다.

문 대통령은 22일 청와대에서 모디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다.

문 대통령과 모디 총리는 이번 회담에서 한국 정부가 추진 중인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인도 측의 전폭적 지지를 재확인하고, 이를 토대로 한반도를 넘어 역내와 국제사회의 평화·번영을 위한 협력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할 계획이다.

양 정상은 아울러 문 대통령의 지난해 인도 방문 당시 합의했던 한국의 신남방정책과 인도의 신동방정책을 조화롭게 추진하는 방안도 협의할 예정이다.

모디 총리는 정상회담 후 양해각서 서명식에 참석한 뒤 국빈 오찬을 한다.

특히 국빈 오찬에는 인도에 투자한 국내 기업 총수들이 초청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등이 오찬에 참석해 모디 총리를 만날 것으로 보인다.

이 부회장은 작년 7월 문 대통령의 인도 국빈방문 당시 삼성전자 인도 현지 신공장 준공식에서 모디 총리를 만난 바 있다.

정 수석부회장 역시 작년 9월 인도에서 열린 '무브(MOVE) 글로벌 모빌리티 서밋'에 참석해 모디 총리와 접견했다.

한편, 모디 총리는 이날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대한상공회의소 주최로 열리는 '한·인도 비즈니스 심포지엄'에 참석해 국내 기업인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모디 총리는 이 행사에 이어 연세대학교에서 열리는 마하트마 간디 흉상 제막식에도 참석한다.

이 흉상은 인도 정부가 간디 탄생 150주년을 맞아 그를 기리고자 기증한 것이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