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카지노 방불케 한 불법 게임도박장…압수 게임기만 304대

송고시간2019-02-21 06:55

게임장 규모 1천㎡…그동안 부산서 단속한 게임장 중 최대 규모

부산 해운대 불법 게임장
부산 해운대 불법 게임장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부산경찰청 풍속수사팀은 불법 게임장을 운영한 혐의(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위반)로 업주 박모(58)씨 등 3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박씨 등은 지난해 4월 19일부터 이달 18일까지 열달간 부산 부산진구 한 재래시장 인근 건물에 게임기 304대를 두고 불법 게임장을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이 압수한 현금
경찰이 압수한 현금

[부산경찰청 제공]

경찰은 게임장 규모가 1천㎡(약 300평)로 그동안 부산에서 단속한 게임장 중 최대 규모라고 설명했다.

이들은 손님들이 획득한 점수 20∼30%를 수수료 명목으로 공제하고 현금으로 환전하는 수법으로 게임장을 운영했다.

손님 점수는 별도로 마련한 태블릿 PC에 저장해 관리했다.

게임기 압수
게임기 압수

[부산경찰청 제공]

경찰은 이달 18일 오후 11시께 현장에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해 게임기 304대와 현금 1천500만원을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가 끝나는 대로 업주 박씨 등의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부산경찰청 제공]

유튜브로 보기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