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얼어붙은 주택시장' 1월 거래량 5만건…작년 대비 28.5%↓

부동산 규제에 위축…65개월만에 최저 기록
전월세 거래량은 16만8천건 '통계 작성 후 1월 거래량 최대치'
송파 헬리오시티 전경
송파 헬리오시티 전경[HDC현대산업개발 제공]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올해 1월 주택 매매 거래량은 5만건 수준으로 작년 동기에 비해 28.5%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1월 전국의 주택 매매 거래량은 5만286건으로 작년 동월(7만354건)과 5년 평균(6만5천950건) 대비 각각 28.5%, 23.8%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계절적 비수기인 데다 작년 9·13 부동산 대책 여파로 주택시장이 얼어붙은 결과로 풀이된다.

연도별 1월 주택 거래량을 비교했을 때 2013년 1월 2만7천건을 기록한 이후 6년 만에 최저 수치다.

전체 월별로 거래량을 보면 2013년 8월 4만6천건을 기록한 이후 65개월 만에 최저치다.

1월 수도권 거래량은 2만2천483건으로 작년 동월 대비 39.8% 감소했고 지방은 2만7천803건으로 15.8% 줄어들었다.

5년 평균 1월 거래량으로 비교하면 수도권은 26.7%, 지방은 21.2% 감소했다.

서울은 1월 거래량이 6천40건으로 작년 동월 대비 60.0%, 5년 평균치에 비해서는 44.1% 줄었다.

주택 유형별로 아파트 거래량은 3만1천305건으로 작년 대비 34.1%, 연립·다세대는 1만1천51건으로 16.2%, 단독·다가구는 7천930건으로 17.8% 각각 감소했다.

1월 전월세 거래량은 16만8천781건으로 작년 동월 14만9천763건 대비 12.7% 늘었다.

1월 거래량만 봤을 때 정부가 2014년 1월 전월세 물량 통계를 작성한 이후 최대치다.

이는 송파구 헬리오시티 등 입주 물량이 워낙 많아 전월세 거래가 활발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39.3%로, 작년 동월(42.5%) 대비 3.2%포인트, 전달(40.9%) 대비로는 1.6%포인트 감소했다.

수도권 전월세 거래량(10만8천881건)은 작년보다 12.8%, 지방(5만9천900건)은 12.6% 각각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 제공]

아파트 전월세 거래량(8만618건)은 작년 대비 16.9% 늘었고 아파트 외 주택(8만8천163건)은 9.1% 증가했다.

임차 유형별로 전세 거래량(10만2천464건)은 작년보다 18.9%, 월세(6만6천317건)는 4.3% 각각 늘었다.

주택 매매 거래량과 전월세 실거래가 등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www.r-one.co.kr, 부동산정보 앱) 또는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r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8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