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태우, 내일 검찰 2차 소환조사 출석…"靑 고발하겠다"

송고시간2019-02-17 16:16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청와대 특별감찰반 근무 시절 알게 된 비밀을 언론에 유출한 혐의로 고발된 김태우 전 수사관이 오는 18일 검찰 2차 소환조사를 받는다.

추가 고발 조사 출석한 김태우 전 수사관
추가 고발 조사 출석한 김태우 전 수사관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등 의혹을 제기한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청와대 인사들을 추가 고발한 사건과 관련해 14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지방검찰청에 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며 입장을 밝히던 중 눈을 감고 있다. 2019.2.14 hihong@yna.co.kr

김 전 수사관의 변호인인 이동찬 변호사는 17일 "수원지검이 18일 오전 10시에 김 전 수사관에 대한 2차 소환조사를 요청해 출석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또 오는 19일 청와대가 드루킹 특검의 수사상황을 확인하도록 지시했다는 의혹과 유재수 전 금융위원회 금융정책국장에 대한 감찰을 무마했다는 의혹에 대해 직권남용과 직무유기 혐의로 서울동부지방검찰청에 고발장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전 수사관은 청와대 특별감찰반에서 검찰로 복귀 조치된 뒤 일부 언론과 접촉하면서 특감반 근무 당시 특감반장과 반부패비서관, 민정수석 등 '윗선' 지시에 따라 민간인 사찰이 포함된 첩보를 생산했다는 폭로를 이어왔다.

청와대는 관련 의혹을 모두 부인하며 지난해 12월 19일 김 수사관을 검찰에 고발했다.

st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