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의원 명예훼손 혐의 의령군수 부인 벌금 70만원 선고

송고시간2019-02-17 09:30

창원지법 마산지원 전경
창원지법 마산지원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창원지법 마산지원 형사3단독 서범욱 판사는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이선두 의령군수의 부인 김모(57) 씨에게 벌금 70만원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서 판사는 관련자 진술 등을 근거로 김 씨가 허위발언을 한 혐의를 인정했다.

김 씨는 6·13 지방선거를 앞둔 지난해 3월 말 경남 의령군 의령읍의 한 노래주점에서 "모 군의원이 '이번 선거에서 밀어줄 테니까 다음 선거에서 자기를 밀어달라'고 했다며 "우리 쪽에서 '군수가 장난이가, 그렇게는 못 한다'고 거절했다'"는 허위발언을 해 해당 군의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김 씨는 검찰이 벌금형 약식기소를 하자 불복해 정식재판을 청구했다.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