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신용회복·재창업 동시에 지원…창업진흥원·신용회복위 협약

왼쪽부터 창업진흥원 김광현 원장, 중소벤처기업부 조봉환 실장, 신용회복위원회 이계문 위원장이 신용회복과 재창업 원스톱 지원을 위한 MOU 끝난 후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중기부 제공]
왼쪽부터 창업진흥원 김광현 원장, 중소벤처기업부 조봉환 실장, 신용회복위원회 이계문 위원장이 신용회복과 재창업 원스톱 지원을 위한 MOU 끝난 후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중기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사업성을 갖고 있지만, 신용 문제가 있는 재창업자를 위해 신용회복위원회의 채무조정과 창업진흥원의 '재도전 성공 패키지' 사업을 함께 지원받을 수 있는 '1+1 프로그램'을 도입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위해 창진원과 신복위는 이날 서울 용산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전에는 채무조정이 끝나야 재도전성공패키지 신청이 가능했으므로, 뛰어난 사업 아이템을 갖고있어도 채무불이행이 있으면 신청 자체가 불가능했다.

올해부터는 신용미회복자도 재도전성공패키지를 신청할 수 있도록 하고, 신복위의 채무조정 절차와 창진원의 사업성평가를 동시에 진행해 우수한 창업자를 발굴할 예정이라고 중기부는 전했다.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17: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