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훈희 SM C&C 대표이사 KBS 복귀…제작본부장 내정

MBC '쌀집 아저씨' 김영희 전 PD 이어 친정행
이훈희 대표이사
이훈희 대표이사SM C&C 홈페이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 예능국 PD 출신의 이훈희 SM C&C 대표이사가 친정으로 돌아가 제작본부장을 맡게 됐다.

14일 방송가에 따르면 이 대표이사는 최근 KBS 제작본부장으로 내정됐으며 공식 인사 발령 후 다음 달 4일부터 KBS로 출근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SM C&C는 기존 이훈희·김동준 공동 대표이사 체제에서 김동준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운영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이사는 1993년부터 2006년까지 KBS 예능국 PD로 활동했으며 KBS 2TV 간판 예능 '해피투게더-쟁반노래방'을 만들었으며 '여걸식스', '뮤직뱅크' 등을 연출했다.

그는 이후 KBS를 떠나 2008년부터 2012년까지 코엔미디어 이사를 지냈고, 2012년부터는 훈미디어를 설립해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이후 SM C&C가 예능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훈미디어를 흡수 합병하면서 SM C&C 예능제작본부 총괄본부장이 됐고 2017년에는 대표이사가 됐다.

최근 MBC가 콘텐츠 강화를 위해 '쌀집 아저씨'로 유명한 김영희 전 자사 PD를 신임 이사로 불러들인 데 이어 KBS 역시 이 대표이사를 제작본부장으로 선임하면서 공영방송 예능국에 새 바람이 불지 주목된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14: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