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국회의원들 "한국당, 5·18 망언 의원 꼼수 징계" 비난

5.18망언 비호 자유한국당 해체 각계 기자회견
5.18망언 비호 자유한국당 해체 각계 기자회견(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5.18망언 비호 자유한국당 해체 각계 기자회견'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열리고 있다. 2019.2.14 toadboy@yna.co.kr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광주에 지역구를 둔 의원들은 14일 자유한국당이 '5·18 망언' 의원들에게 내린 자체 징계안에 대해 "꼼수 징계"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 서구갑)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한명은 의원직 유지, 두 명은 전당대회 출마 기회를 열어준 결정"이라며 "스스로 극우세력을 옹호하는 정당임을 증명했다"고 비판했다.

송 의원은 "징계를 유예한다고 해서 국민의 분노도 유예되는 것은 아니다"며 "국민들과 함께 한국당 퇴출 범국민 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평화당 천정배(광주 서구을) 의원도 보도자료를 통해 "한국당이 징계 요구를 사실상 거부한 것"이라며 "광주항쟁을 모독하고 폄훼한 공범이라고 자인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양심 있는 국민들은 자유한국당이 이런 태도를 계속한다면 한국당 해체를 주장하고 관철해낼 것"이라며 "한국당은 3명의 의원을 출당시키고 의원직 박탈에도 협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14: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