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샤라포바, 어깨 부상으로 3월 BNP 파리바오픈 불참

마리야 샤라포바
마리야 샤라포바[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마리야 샤라포바(27위·러시아)가 어깨 부상 때문에 3월 열리는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903만5천428 달러)에 불참한다.

샤라포바는 지난달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WTA 투어 대회에서도 2회전 경기를 앞두고 오른쪽 어깨 부상을 이유로 기권했다.

시즌 첫 메이저 대회였던 1월 호주오픈에서 16강까지 진출한 샤라포바는 파리바 오픈에서 2006년과 2013년에 우승했고, 2012년에는 준우승했다.

BNP 파리바오픈은 메이저 대회 바로 다음 등급에 해당하는 '프리미어 의무'(Mandatory) 대회로 상위 랭커들은 부상이 없는 한 반드시 참가해야 한다.

이 등급에는 BNP 파리바오픈 외에 역시 3월에 열리는 마이애미오픈, 5월 마드리드오픈, 9월 베이징오픈이 해당한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09: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