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 구광모 "R&D 인재들 미래기술 선도하도록 최고의 환경 조성"

계열사 최고경영진과 R&D 석박사 과정 대상 'LG 테크 콘퍼런스' 참석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그룹 구광모 회장이 'LG 연구개발(R&D)의 중심 기지'인 서울 강서구 마곡 LG사이언스파크를 찾아 R&D 분야의 인재 확보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구 회장은 지난 13일 LG사이언스파크에서 'LG 테크 콘퍼런스'에 참석한 국내 이공계 석·박사 과정 학생들과 만찬을 함께하며 "LG의 R&D 공간에서 최고 인재들이 미래기술을 선도하면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고 그룹 측이 14일 밝혔다.

그는 지난해 LG그룹 회장 겸 지주사인 ㈜LG 대표이사로 취임한 뒤 처음 방문한 곳이 LG사이언스파크였다고 소개한 뒤 "이는 고객과 사회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기업이 되고 싶은 LG의 꿈을 이루기 위해 기술이 그만큼 중요하다는 믿음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최고의 R&D 인재 육성과 연구 환경을 조성하겠다는 의지를 실천하고 싶다"면서 지원 의지를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참석자들에게 "LG가 고객의 삶을 바꾸는 감동을 만드는 일에 여러분의 꿈과 열정을 더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만찬에는 구 회장을 비롯해 권영수 ㈜LG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034220] 부회장, 조성진 LG전자[066570] 부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032640] 부회장, 신학철 LG화학[051910] 부회장, 김영섭 LG CNS 사장, 정철동 LG이노텍[011070] 사장, 민경집 LG하우시스[108670] 대표 등 최고경영진이 대거 참석했다.

지난 2012년 시작된 'LG 테크 콘퍼런스'는 우수 R&D 인재 유치를 위해 최고경영진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LG의 기술혁신 현황과 비전을 설명하는 행사로, 종전에는 서울 시내 호텔에서 열렸으나 올해 LG사이언스파크로 장소를 옮겼다.

올해 행사에는 인공지능(AI)과 올레드, 신소재 재료, 자동차 부품, 배터리, 바이오 등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주요 기술 분야의 석·박사 과정 학생 350여명이 참석했다.

안승권 LG사이언스파크 대표가 시설을 소개했고,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인 박일평 사장이 '더 나은 삶, LG의 새로운 도전'을 주제로 강연했다.

 LG 구광모 "R&D 인재들 미래기술 선도하도록 최고의 환경 조성"
LG 구광모 "R&D 인재들 미래기술 선도하도록 최고의 환경 조성"(서울=연합뉴스) 13일 오후 서울 강서구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LG 테크 컨퍼런스'에서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LG그룹 제공]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