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진격의 '플로'…무료·할인 공세로 음원시장 선두그룹 맹추격(종합)

1월 이용자 168만명으로 두달 새 50만명↑…3개월 무료·SKT할인 등 주무기
지니뮤직도 요금할인 맞대응…멜론 "단기적 혜택보다 가치로 승부"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SK텔레콤[017670]이 새로 내놓은 스마트폰 음원 서비스 '플로(FLO)'가 공격적인 마케팅에 힘입어 빠른 속도로 시장 점유율을 늘려 가고 있다.

14일 시장조사업체 코리안클릭의 음악 앱 월간순이용자(MAU) 집계 자료에 따르면 플로의 지난달 MAU는 168만명을 기록했다.

이는 뮤직메이트에서 전면 개편된 지난해 12월 이후 두 달여 만에 50만명이 늘어난 것이다. 1년 전(52만명)과 비교하면 3배 넘게 늘었다.

최근 두 달 새 업계 1위 멜론의 이용자는 20만여명, 지니뮤직[043610]은 1만5천여명 늘어난 것과 비교해보면 플로의 성장세가 두드러진다.

플로의 지난달 시장 점유율도 17.3%로, 2위 지니뮤직(218만명, 22.3%)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

SKT 자체 음원 서비스 '플로(FLO)'
SKT 자체 음원 서비스 '플로(FLO)'[SKT 제공]

SK텔레콤 관계자는 "2월에는 이용자 기준 음원 시장 점유율이 20%를 돌파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플로의 이런 성장세는 모회사 SK텔레콤의 전폭적인 마케팅 지원에 따른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SK텔레콤은 플로 출시 당시 정기 결제 이용자 대상 3개월 무료 이용 혜택을 줬고, 올해 음원 원가 부담 증가에도 모든 상품 가격을 동결했다.

플로의 성장세 지속 여부는 무료 3개월 이용이 끝나고 사용자 이탈이 예상되는 이달 말 이후 판가름 날 것으로 보인다.

마침 SK텔레콤은 지난 15년 동안 이어온 멜론과의 할인 제휴를 이달 말로 끝낸다.

SK텔레콤 측은 "2월 말 종료되는 무료 프로모션 이후에도 SK텔레콤 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50% 할인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공격적인 투자를 통해 플로의 1, 2위 추격을 더욱 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맞서 지니뮤직은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를 정가에서 약 40% 할인한 월 4천500원에 6개월 동안 제공하고, KT 및 LG유플러스 멤버십 제휴 할인 서비스 등으로 플로의 저가 공세에 맞대응하고 있다.

1위 사업자 멜론은 할인 경쟁에 참전하기보다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내세우고 있다.

카카오 배재현 경영전략담당 부사장은 이날 콘퍼런스콜에서 플로의 공격적인 마케팅에 맞설 대응책에 대해 "멜론 가입자를 위해 단기적 혜택보다는 카카오만이 제공할 수 있는 킬러 콘텐츠들을 제공하며 멜론의 가치를 증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상반기 '톡뮤직'이라는 진화한 서비스로 메신저 기반에 최적화된 음악 감상 기능을 완결하고 더 나아가 멜론 이용자들이라면 카카오를 더 자유롭고 풍요롭게 쓸 수 있는 강력한 시너지를 준비 중"이라며 "멜론 가입자만이 누릴 수 있는 유니크한 가치를 부여하며 음원 서비스 패러다임을 전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표] 주요 음원 앱 MAU 및 시장 점유율 변화 (단위 : 명)

2018년 10월
 
11월
 
12월
 
2019년 1월
 
멜론 4,263,414(46.10%) 4,195,276(46.20%) 4,196,699(45.20%) 4,408,943(44.90%)
지니뮤직 2,347,668(25.40%) 2,173,751(23.90%) 2,122,843(22.80%) 2,189,233(22.30%)
플로 1,105,369(11.90%) 1,182,498(13.00%) 1,380,405(14.90%) 1,698,251(17.30%)
네이버뮤직 1,033,813(11.20%) 949,421(10.50%) 919,934(9.90%) 888,520(9.00%)
네이버 바이브 78,967(0.90%) 79,158(0.90%) 143,687(1.50%) 179,461(1.80%)
벅스뮤직 426,518(4.60%) 496,298(5.50%) 527,820(5.70%) 461,365(4.70%)

(자료 : 코리안클릭)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4 15: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