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핀테크 전문기업 현대페이 2021년까지 본사 부산 이전

부산시와 핀테크 산업 활성화 협약
부산시 현대페이와 양해각서 체결
부산시 현대페이와 양해각서 체결(부산=연합뉴스) 김윤일 부산시 일자리경제실장(왼쪽)과 윤부영 현대페이 대표(오른쪽).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핀테크 전문 기업인 현대페이가 2021년까지 부산으로 본사를 이전한다.

부산시는 12일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핀테크 업체인 현대페이와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페이는 2021년까지 부산으로 본사를 이전하고 핀테크 산업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해 일자리 창출을 추진하게 된다.

이전하는 본사 위치는 부산국제금융센터(BIFC)가 유력하다.

부산시는 핀테크 산업 육성을 위해 행정 및 재정적으로 지원하고, 민관 협력사업과 공적 수요를 발굴하기로 했다.

현대페이는 현대BS&C 관계회사로 암호화폐 기반 플랫폼을 만들고 가상화폐지갑 카세(KASSE) 등을 개발한 업체다.

블록체인 코어 솔루션 기술을 보유한 에이치닥테크놀로지를 관계사로 두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핀테크는 부산이 역점을 두고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금융중심지 조성에 필요한 산업"이라며 "현대페이 부산 유치를 계기로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 및 서비스 개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pc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2 16: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