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5·18역사왜곡대책위 '한국형 홀로코스트법' 제정 촉구

오는 16일 서울·광주 등서 대규모 '5·18망언' 규탄 집회 추진
'5·18 망언' 규탄 역사왜곡대책위
'5·18 망언' 규탄 역사왜곡대책위(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2일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실에서 5·18민주화운동진실규명과역사왜곡대책위원회가 이른바 '5·18 공청회 망언'에 대한 대응 방향을 밝히고 있다. 2019.2.12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대책위원회가 역사 왜곡 행위를 강하게 처벌할 수 있는 이른바 '한국형 홀로코스트 법' 제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용섭 광주시장을 포함해 지역 국회의원, 5월 단체 및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 55명이 포함된 대책위원회는 12일 오전 광주시청사에서 대책회의를 열고 자유한국당의 '5·18 공청회 망언'에 대한 대응 방향을 정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5·18 공청회에서 이들은 차마 입에 담기조차 어려운 망언을 쏟아내며 씻을 수 없는 죄를 지었다"며 "자신들의 이해관계를 위해 지지세력을 모으려는 작태를 두고만 볼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역사 왜곡에 마침표를 찍어야 한다"며 "5·18민주화운동이 두 번 다시 짓밟히지 않도록, 민주주의 역사가 유린당하지 않도록 150만 광주시민이 결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책위는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 제명과 지만원 구속, 자유한국당의 대국민사과를 끌어내기 위한 단체 행동 등을 예고했다.

우선 13일 국회를 방문해 각 정당 대표단을 만나 대책위의 이러한 요구사항을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이 자리에서 역사왜곡 행위를 범죄로 규정하고 강하게 처벌할 수 있는 이른바 '한국형 홀로코스트법' 제정을 요구하기로 했다.

대책위는 또 이번 주말인 16일 광주 5·18민주광장에서 범시민궐기대회를 추진한다.

"5·18 망언 국회의원 제명하라" 규탄 기자회견
"5·18 망언 국회의원 제명하라" 규탄 기자회견(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5월 단체 및 시민단체들이 '5·18 공청회'에서 자유한국당 의원의 망언 발언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9.2.11 iny@yna.co.kr

대책위 관계자는 "분노한 시민들의 결집된 힘을 보여주겠다"며 강한 의지를 보였다.

일부 시민단체들은 같은 날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촛불 집회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책위는 이러한 계획을 추진하기 위해 민·관·정이 함께하는 실무 대책기구를 구성할 예정이다.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12 11: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