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영등포구, 신길중에 주민 개방형 체육관 만든다

송고시간2019-02-12 09:56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 영등포구는 서울시남부교육지원청과 협력해 신길중학교(가칭)에 개방형 다목적체육관을 건립한다고 12일 밝혔다.

체육관은 2020년 9월 신길동 2064 일원(7구역)에 개교 예정인 신길중학교에 연면적 840㎡, 지상 4층 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1층은 주차장, 2∼4층은 학생과 주민을 위한 체육 공간, 샤워실 등으로 이용된다.

체육관 신축 사업비는 총 25억원이다. 교육청이 15억원, 영등포구가 10억원을 분담한다.

영등포구는 2월 설계용역을 마무리하고, 5월 착공할 예정이다.

서울 영등포구, 신길중에 주민 개방형 체육관 만든다
서울 영등포구, 신길중에 주민 개방형 체육관 만든다

지난 11일 서울 영등포구와 서울시남부교육지원청 관계자들이 신길중학교(가칭) 개방형 다목적체육관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2.12 [영등포구 제공=연합뉴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