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CJ ENM, 다이아티비 마케팅 다각화…월간 조회 50% 확대

송고시간2019-02-12 09:26

파트너 창작자 130개팀으로 늘려…다다스튜디오서 콘텐츠 1만여개 생산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CJ ENM[035760] 디지털커머스본부가 올해 1인 창작자 지원사업인 다이아 티비의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다각화하고 중소 크리에이터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인플루언서는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등 SNS(사회적네트워킹서비스)에서 수십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SNS 유명인'을 말한다.

CJ ENM 디지털커머스본부는 올해 다이아 티비와 다다 스튜디오의 사업전략을 공개하고 커머스 시너지를 본격화한다고 12일 밝혔다.

다이아 티비는 올해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 다각화'와 '중소 창작자 육성을 통한 광고 재원 확대' 등 2개 전략을 내세워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 톱 인플루언서 기반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 개발 ▲ 중소 크리에이터 대상 콘텐츠 자문·채널·저작권 관리 등 집중 지원 ▲ 반려동물·전문가 분야 등 다양한 창작자 육성에 따른 커머스 재원 확대 ▲ 미국·일본·중국·동남아 등 해외거점에서의 영향력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현재 20억 회 수준인 월간 콘텐츠 조회 수를 50% 많은 30억회까지 끌어올리기로 했다.

다이아 티비 크리에이터의 중추를 이루는 구독자 50만명 이상의 파트너 창작자도 현재 100여개팀에서 130개팀으로 늘리기로 했다.

다다 스튜디오는 광고주 친화적인 콘텐츠 제작에 집중한다.

광고주의 상품·브랜드를 분석해 ▲ 콘텐츠 기획 ▲ 영상 스토리 ▲ 타깃 ▲ 디지털 플랫폼 등 최적의 조건을 적용한 맞춤형 영상 제작 역량을 강화한다.

다다 스튜디오는 금년 1만여개의 디지털 콘텐츠를 생산해 국내뿐만 아니라 동남아 북미 시장까지 영향력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CJ ENM 제공]

[CJ ENM 제공]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