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창원 편의점서 훔친 돈으로 마약 사 복용한 50대 구속

송고시간2019-02-12 09:36

이전 근무한 자활센터서 장애인 협박해 35만원 뺏기도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경남 마산중부경찰서는 편의점에서 훔친 돈으로 마약을 구매해 복용한 혐의(폭행, 공갈, 마약 복용 등) 등으로 A(56)씨를 구속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후 평소 자주 찾던 창원의 한 편의점에서 종업원이 물건 정리하는 틈을 타 금고에 있던 현금 11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해 11월 17일 오후 같은 편의점에서 종업원이 말을 듣지 않는다고 욕설을 하며 머리 등 신체를 때린 혐의도 받는다.

A씨는 훔친 돈 가운데 10만원으로 필로폰 0.03g을 구매해 복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마약 복용 전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앞서 A씨는 지난해 10월께 자신이 과거 일용직으로 근무하던 창원의 한 자활센터를 찾아 지적 장애인에게 "내가 (마약 복용으로) 교도소를 다녀왔다"고 협박, 3회에 걸쳐 현금 35만원을 빼앗은 혐의도 받고 있다.

imag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