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화 "'탄핵 폐족' 한국당, 망언 의원 출당시켜라"

송고시간2019-02-11 12:35

"전두환이 만든 민정당 후예들…당 해산하라" 맹비난

평화당 "5·18 정신 훼손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평화당 "5·18 정신 훼손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평화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참석자들이 최근 5.18과 관련해 부적절하고 논란이 되는 발언을 한 자유한국당 의원들과 한국당을 비난하는 피켓시위를 하고 있다. 2019.2.11 mtkht@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민주평화당은 11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5·18 폄훼' 발언을 한 데 대해 격분하며 한국당에 원색적인 비난을 퍼부었다.

장병완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당은 이번 사태를 일으킨 의원(김진태·이종명·김순례)에 대해 국회 차원의 징계 이전에 출당 등 당 차원의 조치를 취해야 한다"며 "그것이야말로 한국당은 민주화를 유린한 전두환이 만든 민정당의 후예가 아니라는 걸 보여줄 수 있는 최소한의 도리"라고 말했다.

유성엽 최고위원은 "그 세 사람들의 발언은 민주주의에 대한 부정이고 역사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라며 "그들은 지금 문재인정부와 민주당을 비판할 자격이 없는 사람들"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한국당의 도를 넘는 발언은 경제가 어려워 술렁이는 민심을 타고 나타난 망동"이라면서 "경제를 살려내지 않으면 적폐세력들의 망동은 계속 이어질 것"이라고도 했다.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는 소형 피켓을 이용한 한국당 규탄 시위도 열렸다.

피켓에는 '반민주 반통일집단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5·18 유족 명예훼손 국회의원직 사퇴하라', '탄핵폐족 자유한국당 망언의원 출당하라' 등 원색적인 비난 문구가 적혔다.

평화당은 이번 사태와 관련, "역사적 사실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 존재할 수 있다"고 발언한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도 맹비판했다.

문정선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나 원내대표의 인식수준은 학살 잔당들과 한 치 다를 바 없다"며 "나 의원이 일말의 상식이라도 가진 원내대표라면 이종명과 쌍김의 제명 결의안에 반대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문 대변인은 그러면서 "나 의원에게 얼마 전 종영한 JTBC 드라마 '스카이캐슬'을 추천한다"며 "드라마의 최고 어록은 배우 염정아씨가 연기한 한서진 혹은 곽미향의 대사"라고 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