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동구의회 "5·18 공청회 망언 사죄하라"

송고시간2019-02-11 11:09

"5·18 공청회 망언 사죄하라"
"5·18 공청회 망언 사죄하라"

[광주 동구의회 제공]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 동구의회는 11일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을 부정하고 날조한 지만원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은 광주시민 앞에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동구의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5·18 가치를 훼손하고 국민을 속인 망언은 거룩한 피와 희생으로 이룩한 민주주의와 헌법 질서를 부정하는 것"이라며 "아픔이 아물지 않은 5월 영령과 유가족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줬다"고 강조했다.

동구의회는 "공청회를 방치한 자유한국당은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각성하라"며 "5·18 진상을 규명하고 역사를 바로 세우기는 데 정치권과 국회가 앞장서라"고 요구했다.

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 등은 지난 8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극우 논객 지만원 씨를 초청해 공청회를 열고 '5·18 북한군 개입' 주장과 항쟁 유공자에 대한 모독성 발언을 해 파문을 일으켰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