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승용차 마일리지' 신규회원 모집…"운행 줄이면 포인트"

송고시간2019-02-11 11:15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승용차 마일리지' 신규 회원 7만1천명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2017년 도입된 승용차 마일리지 제도는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자동차 주행거리를 감축하는 프로그램이다.

연간 단축 거리에 따라 최대 7만 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참여한 회원에게는 3천 포인트를 추가로 지급한다. 포인트는 자동차세 납부, 문화상품권 교환 등에 쓸 수 있다.

2017년 승용차 마일리지에 가입한 5만1천247대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2만3천436대가 가입 전 대비 연간 주행거리를 단축했다. 이들이 단축한 주행거리는 1억900만km에 이른다.

서울시는 2021년까지 총 25만대 가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작년 12월 기준 마일리지 회원은 총 7만9천590대였다.

가입 대상은 서울시 등록 12인승 이하 비사업용 승용·승합차다.

회원이 되길 희망하는 시민은 홈페이지(https://driving-mileage.seoul.go.kr)에 가입한 후 차량번호판과 최초주행거리계기판 사진을 등록하면 된다. 구·동주민센터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