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18일 창원서 올해 첫 예산정책협의회…경남민심 구애

송고시간2019-02-11 09:45

창원성산, 통영·고성 재보궐선거 지역 간담회도

민주당-경남도 파이팅!
민주당-경남도 파이팅!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운데)가 12일 오전 창원시 의창구 경남도청 도청회의실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경상남도 2018 예산정책협의'에 참석해 김경수 경남도지사(왼쪽), 민홍철 의원 등과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18.9.12 image@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8일 경남 창원에서 올해 들어 첫 시도별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하고 PK(부산·경남) 민심 구애에 나선다.

당 관계자는 11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경남 창원에서 18일 예산정책협의회를 열기로 했다"며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가 창원 경남도청을 찾아 현장 최고위원회의 및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어 지역 민원을 청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은 예산 편성 단계에서부터 지역의 요청을 수렴해 필요한 지역 예산을 미리 반영하기 위해 올해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시기를 예년보다 앞당겼다.

특히 김경수 지사 구속으로 흔들리는 PK 민심을 다잡고 확실한 동진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차원에서 경남을 첫 개최지로 잡았다.

민주당은 이날 회의에서 김경수 지사 구속으로 인한 도정공백을 최소화하고 민심을 되돌리기 위해 당 차원에서 최대한 경남도에 필요한 예산·정책적 지원을 약속할 방침이다.

민주당은 4·3 재보궐선거 지역인 창원성산과 통영·고성 지역 핵심 당직자들과의 간담회도 각각 열어 고충을 듣고 선거 승리 전략을 논의하는 방안을 함께 검토 중이다.

민주당 지도부는 이번 예산정책협의회 이후로도 간담회와 현장최고위 등으로 경남지역을 집중적으로 방문, 재보궐 선거 지원사격에 나설 계획이다.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