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래소 "포스링크, 횡령 혐의로 상장적격성 심사 사유"

송고시간2019-02-11 09:30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포스링크[056730]의 전 대표이사와 등기임원의 횡령혐의를 남부지검 공소장을 통해 확인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와 관련, 거래소는 포스링크에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발생했다며 이날 오전부터 심사 대상 여부 결정일까지 이 종목 주권의 매매거래를 정지한다고 별도로 공시했다.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