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술 담그려고 약초밭에서 하수오 훔친 2명 입건

송고시간2019-02-11 09:01

전북 남원경찰서
전북 남원경찰서

[연합뉴스TV 캡처]

(남원=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 남원경찰서는 약초밭에서 하수오를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A(56)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달 25일 정오께 남원시 고죽동 B(72)씨의 약초밭에서 하수오 15㎏을 곡괭이로 캐서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훔친 하수오는 면역력을 높이고 노화 방지에 효능이 있어 한약재로 주로 쓰이는 약초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자의 신고로 수사에 나서 목격자 탐문조사 등을 통해 이들을 붙잡았다.

A씨는 "산에서 자생하는 하수오인 줄 알고 곡괭이로 캤다. 약초밭에서 재배하는 줄 알지 못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들이 훔친 하수오로 술을 담가 피해품은 회수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