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쇼트트랙 임효준, 월드컵 6차 대회 500m 우승 쾌거

송고시간2019-02-11 00:32

쇼트트랙 남자대표팀 임효준 [EPA=연합뉴스]

쇼트트랙 남자대표팀 임효준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쇼트트랙 남자대표팀 간판 임효준(고양시청)이 한국의 취약 종목으로 꼽히던 월드컵 남자 500m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임효준은 11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6차 대회 남자 5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41초314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함께 나선 김건우(한국체대)는 41초666으로 은메달을 차지해 의미를 더했다.

완벽한 경기였다. 1번 레인에서 출발한 임효준은 빠른 스타트로 선두 자리를 꿰찼다.

이후 새뮤얼 지라드(캐나다)와 치열한 1위 싸움을 펼쳤다.

임효준은 지라드에게 공간을 내주지 않으며 선두 자리를 지켰다.

승부는 결승선 2바퀴를 앞두고 갈렸다. 임효준의 자리를 노리던 지라드가 무리하게 스피드를 끌어올리다 홀로 넘어졌다.

이미 3, 4위와 거리를 벌려놓았던 임효준은 여유롭게 결승선을 가장 먼저 끊었다.

김건우는 뒤에서 중국 위숭난과 경쟁하다 간발의 차이로 먼저 들어와 은메달을 차지했다.

김건우는 이번 대회 남자 1,500m 금메달에 이어 두 번째 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편 한국 남자대표팀은 전날 열린 남자 500m 1차 레이스에서 황대헌(한국체대)이 금메달을 딴 데 이어 500m 2차 레이스에서도 우승을 차지하며 세계 쇼트트랙 단거리 판도를 크게 흔들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