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메라뉴스] '봄의 전령사' 봄까치꽃…고향 들녘에 활짝

송고시간2019-02-10 17:33

봄까치꽃
봄까치꽃

[김보성씨 제공]

(해남=연합뉴스) 까치가 놀러 나온/ 잔디밭 옆에서/ 가만히 나를 부르는/ 봄까치꽃/ 하도 작아서/ 눈에 먼저 띄는 꽃/ 어디 숨어 있었니?/ 언제 피었니?….

이해인 시인의 봄까치꽃(큰개불알꽃)이다.

봄까치꽃
봄까치꽃

[김보성씨 제공]

칼바람이 온종일 불어닥친 10일 오후 전남 해남군 현산면 한적한 들녘에 봄까치꽃이 활짝 피었다.

봄의 전령사 봄까치꽃
봄의 전령사 봄까치꽃

[김보성씨 제공]

너무나 작고 예뻐 앙증맞았다.

봄까치꽃이 활짝 핀 걸 보니 봄이 멀지 않은 듯하다.

고향을 찾은 김보성(공무원)씨는 "추워서 먼 길 떠나지 못하고 찾은 고향 들녘에 봄까치꽃이 만발했다"면서 "너무나 작고 예뻐 한동안 자리를 뜨지 못하고 옛 생각에 잠겼다"고 말했다. (글 = 조근영·사진 = 김보성 제공)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