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펜싱 여자 에페 이혜인, 1년 만에 월드컵 개인전 은메달

송고시간2019-02-10 14:20

은메달 목에 건 이혜인(왼쪽)
은메달 목에 건 이혜인(왼쪽)

[국제펜싱연맹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이혜인(24·강원도청)이 국제펜싱연맹(FIE) 월드컵에서 1년여 만에 개인전 메달을 추가했다.

이혜인은 9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여자 에페 월드컵 개인전에서 비비안 콩(홍콩)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이혜인은 지난해 1월 쿠바 아바나 대회 준우승 이후 자신의 두 번째 월드컵 개인전 메달을 따냈다.

그는 8강전에서 도리나 부다이(헝가리), 준결승에서 알렉산드라 자마초브스카(폴란드)를 연파했으나 결승에서 콩에게 12-15로 졌다.

함께 출전한 송세라는 7위, 정효정(이상 부산광역시청)은 11위에 자리했다.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남자 에페 월드컵 개인전에서는 박상영(울산광역시청)이 9위에 올랐다.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