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자테니스 대표팀, 페드컵 지역 1그룹 대회서 인도 꺾고 3위

송고시간2019-02-09 23:34

왼쪽부터 김나리, 한나래, 최영자 감독, 장수정, 정수남.
왼쪽부터 김나리, 한나래, 최영자 감독, 장수정, 정수남.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여자테니스 대표팀이 국가 대항전인 페드컵 아시아 오세아니아 지역 1그룹 대회를 3위로 마쳤다.

최영자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는 9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열린 2019 페드컵 아시아 오세아니아 지역 1그룹 대회 3∼4위전에서 인도를 2-1로 제압했다.

조별리그에서 2승 1패를 기록, B조 2위에 오른 한국은 A조 2위 인도와 3∼4위전 1단식에서 김나리(593위·수원시청)가 마하크 자인(518위)을 2-1(6-2 3-6 6-1)로 물리쳤다.

2단식의 정수남(582위·강원도청)이 안키타 레이나(165위)에게 0-2(3-6 3-6)로 져 마지막 복식에서 승부를 가리게 된 우리나라는 장수정(대구시청)-김나리 조가 인도의 레이나-프라사나 톰바레 조를 2-0(6-4 6-4)으로 잡아 3위를 확정했다.

이 대회 우승국에 주는 월드그룹 플레이오프 진출권은 따내지 못했으나 우리 대표팀은 1그룹 잔류에 성공해 2020년에도 지역 1그룹에서 다시 한번 월드그룹 진출 가능성을 타진하게 됐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