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시아 최대규모 퍼레이드 초청받은 원주 다이내믹댄싱카니발

싱가포르 칭게이퍼레이드서 15∼16일 무용·태권도 활용한 공연
원주 댄싱카니발 [연합뉴스 자료사진]
원주 댄싱카니발 [연합뉴스 자료사진]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국내 최대·최장 거리 퍼레이드형 축제인 원주 다이내믹댄싱카니발이 '2019 싱가포르 칭게이퍼레이드'에 공식 초청돼 15∼16일 공연을 선보인다.

1973년도에 시작된 싱가포르 칭게이퍼레이드는 춘절을 기념해 열리는 대표적인 축제로 다양한 민족이 각각의 독특한 문화를 기반으로 참여한다.

축제 하이라이트는 F1 레이싱 피트에서 진행되는 퍼레이드 공연으로 약 1만2천 명이 참여해 다양한 구조물과 분장, 의상, 무용 등을 통해 각 민족의 특성과 개성을 뽐낸다.

이번 칭게이퍼레이드에는 2018 원주 다이내믹댄싱카니발 우승팀 자격으로 '포스댄스컴퍼니&우석대학교 태권도시범단'이 초청돼 500m의 퍼레이드 공연장에서 실력을 선보인다.

부안문화예술회관 상주단체인 포스댄스컴퍼니와 우석대학교 태권도시범단이 손잡은 연합팀은 120여 명이 참여해 무용과 태권도를 활용한 대규모 댄스퍼레이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9월 3일부터 8일까지 개최 예정인 2019 원주 다이내믹댄싱카니발은 '필리핀 시눌룩 페스티벌'과 '싱가포르 칭게이퍼레이드','일본 요사코이마츠리' 등 다양한 국가와 교류를 통해 글로벌 축제로 부상을 꿈꾼다.

kimy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09 08: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