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2차 북미 정상회담 유치한 베트남 "성공개최 적극 지원"

브리핑하는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 사진]
브리핑하는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 사진]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북미 2차 정상회담을 유치한 베트남 정부는 6일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성명에서 "북미 2차 정상회담을 환영한다"면서 "베트남 정부는 한반도의 안보와 안정, 평화를 유지하기 위한 대화를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항 대변인은 "베트남 정부는 이 같은 목표가 달성될 수 있도록 북미 2차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당사국들과 적극 협력하고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항 대변인은 최근 정례 브리핑에서 "베트남은 2017년 (다낭)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비롯한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이 있어 그런 행사를 개최할 역량이 있다고 확신한다"고 밝힌 바 있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06 19: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