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강공원 6곳에 8만4천 그루 심어 그늘쉼터 등 '숲' 조성

송고시간2019-02-06 11:15

서울시가 공개한 '한강 숲 조성사업' 개념도 [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공개한 '한강 숲 조성사업' 개념도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올해 6월까지 6개 한강공원에 나무 8만4천 그루를 심어 숲을 만드는 '한강 숲 조성사업'을 한다고 6일 밝혔다.

한강 숲은 한강 변의 자연성을 회복하는 생태 숲, 둔치의 쉼터를 마련하는 이용 숲, 도로변 소음과 분진 등을 막아주는 완충 숲 등 3가지 모델로 구분해 위치 특성에 맞게 조성한다.

이촌 한강공원은 한강대교 인근 기존 대나무 녹지를 확장하기 위해 1만2천500그루를 심고, 광나루 한강공원은 이팝나무 등 3만1천200그루를 식재해 자전거길을 만든다.

이촌∼망원한강공원 구간에는 미루나무 1천 그루를 심어 산책로를, 반포한강공원 세빛섬 주변에는 1만800그루로 그늘 쉼터를 조성한다. 양화 한강공원 선유교 주변에는 1만300그루의 완충 숲, 난지한강공원 야구장 주변에는 8천200그루의 이용 숲을 만든다.

bang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