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 한 아파트서 영아 사망…"영아 급사 증후군 추정"(종합)

송고시간2019-02-04 10:54

영유아 (PG)
영유아 (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전주의 한 아파트에서 사망한 영아의 사인이 '영아 급사 증후군'(SIDS)으로 추정된다는 부검 소견이 나왔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전 7시 15분께 전주시 덕진구 한 아파트에서 생후 25일 된 영아가 숨진 채 발견됐다.

보모 A(54)씨는 "엎드려 자던 아이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119에 신고했다.

한 아동복지재단 소속 A씨는 이 아파트에서 입양될 아이를 맡아 기르고 있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발견 당시 외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1차 부검 결과 사인은 영아 급사 증후군이었다.

영아 급사 증후군은 부검이나 사망 당시 상황 등으로는 원인을 찾을 수 없는 신생아, 영아의 갑작스러운 죽음을 말한다.

경찰 관계자는 "아이가 엎드려 잠을 자면서 급작스럽게 사망에 이른 것 같다"며 "폭행이나 학대 흔적은 없었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