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탈북민과 함께 그린 마음 지도…'붉고 푸른 당신과 나 사이'

송고시간2019-02-02 14:56

홍보람·홍임정·안민승·박채영 그룹전…2011년 강정 프로젝트 뿌리

'붉고 푸른 당신과 나 사이'
'붉고 푸른 당신과 나 사이'

[아트링크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미술가 홍보람은 2003년부터 '마음의 지도'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소중한 장소에 얽힌 기억을 매개로 '지금, 여기' 함께 있는 사람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그림과 글로 풀어내는 작업이다. 작가가 머물던 곳에는 해군기지 건설 문제로 큰 갈등을 겪은 제주 강정마을도 있었다.

서울 종로구 안국동 아트링크에서 열리는 그룹전 '붉고 푸른 당신과 나 사이'는 2011년 강정 프로젝트를 바탕을 한다.

작가는 좌-우라는, 우리 안에 존재하는 극단적인 이분법 사고를 확인했다. 이는 남·북한 현실에 대한 고찰로 이어졌다. 북한 이탈 주민 이야기를 다른 작가들과 함께 다양한 매체로 담아내기 시작한 것도 그 때문이다.

이번 전시는 홍보람과 소설가 홍임정, 사진가 안민승, 영상감독 박채영 4명이 수년간 북한 이탈 주민과 교감한 결과물을 서울에서 선보이는 자리다. 2015년 발간된 동명 인터뷰집(파우스트)도 전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시는 10일까지.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