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제로페이 가맹점 5만8천개…이용액 자료는 없어"

송고시간2019-02-04 10:30

제로페이 QR코드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로페이 QR코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서울시의 역점사업인 '제로페이'에 동참한 업체가 1월 중순 현재 6만개에 다다른 것으로 파악됐다.

서울시는 자유한국당 김소양 시의원에게 제출한 제로페이 가맹점 증가현황 및 분석 자료에서 지난 1월 22일 현재 총 5만8천354곳이 가맹 신청을 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제로페이를 시범실시한 지난해 12월 20일의 3만5천328개에 견줘 2만개 넘게 늘어난 것이다. 서울 66만 자영업자의 9% 수준이다. 서울시가 가맹점 숫자를 구체적으로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다만 서울시는 제로페이 개시 이후 주간 이용 건수, 이용금액에 대한 김 의원의 질의에 "이용 건수 및 이용금액 현황에 관한 자료는 보유하고 있지 않다"고 답했다.

또 현재까지 서울시로 접수된 제로페이 결제 오류 민원도 없다고 덧붙였다.

서울시는 이달 1일부터 시청 직원들의 공무원 복지포인트 5만원 상당을 반드시 제로페이로 결제하도록 했다.

◇ [표] 제로페이 서비스 개시 후 주간 가맹점 증가현황

날짜 가맹점 신청 현황(누계)
2018. 12.20 35328
2018. 12.27 44914
2019. 1. 2 47960
2019. 1. 9 52271
2019. 1. 15 53676
2019. 1. 22 58354

※ 자료 : 서울시가 자유한국당 김소양 서울시의원에게 제출
(서울=연합뉴스)

bang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