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네이버 블로그 이어 다음 사이트도 차단한 듯

소식통 "중국, 해외 사이트 통제 강화 추세"
중국서 다음 사이트도 차단된 듯
중국서 다음 사이트도 차단된 듯[중국서 접속한 다음 홈페이지 화면 캡처]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김윤구 김진방 특파원 = 중국이 대내외 통제를 강화하는 가운데 네이버 블로그에 이어 인터넷 포털 다음(daum) 사이트도 접속이 차단된 것으로 전해졌다.

27일 베이징 소식통 등에 따르면 베이징(北京)과 상하이(上海) 등 중국 내 주요 지역에서 최근 들어 다음 사이트 접속이 되지 않고 있다.

베이징 교민 중에는 다음 사이트가 열리지 않는다며 불만을 토로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해외 교민의 경우 다음 카페 등을 통해 각종 생활 및 여행 정보를 공유하고 물품 거래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다음 사이트는 VPN(인터넷 우회 접속) 프로그램을 깔아야만 접속이 가능하다.

앞서 중국에서는 지난해 10월부터 네이버 카페와 블로그의 접속이 차단된 상태다. 가끔 열리기도 하는데 기본적으로 이용하기 힘든 상황이다.

중국은 당국이 수시로 통제를 위해 국내외 인터넷 사이트를 차단 또는 제한하고 있어 다음 사이트도 이에 해당한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를 두고 한국 포털사이트를 중심으로 중국 내 민감한 내용인 여배우 판빙빙(范氷氷) 탈세 사건 등이 퍼지면서 중국 당국을 자극한 게 아닌가 하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한 소식통은 "중국 당국이 여론 통제를 위한 민감한 해외 사이트 통제를 강화해오고 있다"면서 "네이버 블로그와 마찬가지로 다음도 비슷한 사례로 볼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중국은 워싱턴포스트 등 서구권 언론과 홍콩 및 대만 매체, 구글, 유튜브, 페이스북 등 해외 SNS를 차단하며 중국 공산당 집권을 강화하고 있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27 10: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