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탈원전반대' 서명운동본부, 靑에 신한울 원전 건설재개 청원

송고시간2019-01-21 10:03

오전 청와대로 찾아가 서명부 전달 계획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를 위한 범국민서명운동본부'는 21일 오전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탈원전 정책)에 반대하고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를 촉구하는 뜻을 담은 서명부를 청와대에 공식 전달한다.

자유한국당과 시민단체인 원자력정책연대가 손잡고 지난달 13일부터 가동한 범국민서명운동본부는 이날 오전 7시 현재 온라인 20만6천214명, 오프라인 13만554명 등 모두 33만6천768명의 서명을 받았다고 밝혔다.

범국민서명운동본부는 이날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연 뒤 청와대 연풍문으로 이동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내는 공개서한과 서명부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 서명운동을 주도한 한국당 최연혜 의원은 보도자료에서 "탈원전 정책은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전문가의 의견 수용 없이 일방적이고 졸속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앞으로 정책 저항운동을 전개해 탈원전 정책을 중단하고 신한울 3·4호기 건설을 재개하라는 국민의 뜻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탈원전 반대 서명운동' 취지문 낭독하는 최연혜
'탈원전 반대 서명운동' 취지문 낭독하는 최연혜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13일 오후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발대식에서 자유한국당 최연혜 의원이 출범 취지문을 낭독하고 있다. 2018.12.13 kjhpress@yna.co.kr

wi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