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양 송이·연어축제 관광객 43만여명…175억원 효과 '대박'

송고시간2019-01-20 14:03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지난해 가을 열린 강원 양양지역 대표축제인 송이축제와 연어축제에 모두 43만3천명의 관광객이 찾아 175억원의 지역경제 유발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양양군에 따르면 전문기관에 의뢰한 용역 평가결과 축제 방문객은 송이축제(9월28일∼10월1일)에 25만명, 연어축제(10월18일∼10월21일)에 18만3천명으로 집계됐다.

송이채취 현장체험하는 외국인
송이채취 현장체험하는 외국인

[양양군청 제공]

지역경제 파급효과는 송이축제 68억원, 연어축제 107억원이다.

송이축제는 행사장 확장운영과 방문객 동선을 고려한 공간 배치로 관광객 만족도를 높였으며 메인무대와 대형식당을 마주 보는 형태로 배치해 관광객이 식사하면서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축제 소재에 맞는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한 대형식당과 푸드트럭, 핑거푸드와 같은 길거리 음식 부스 운영이 호평을 받았다.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포토존 운영과 일러스트 작품전시, 코스모스 꽃밭 조성 등 예년과 차별화한 프로그램 운영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연어축제는 지난 축제보다 외지인 참가자가 1만여명이 늘었다.

"연어맨손잡기 원더풀"
"연어맨손잡기 원더풀"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21일 양양 남대천에서 열린 '2018 양양 연어축제' 마지막 날 행사 연어맨손잡기 체험에 참가한 방송인 이다도시씨와 일행들이 직접 잡은 연어를 들고 즐거워하고 있다. 2018.10.21 momo@yna.co.kr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으로 접근성이 좋아지고 죽도해변을 중심으로 떠오르는 서핑, 수산항 요트마리나 체험 등 해양레포츠와 연계해 축제장을 찾은 방문객이 많은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체험형 축제답게 연어 맨손잡기와 연어열차 생태체험, 연어탁본뜨기, 목공예체험 등 체험행사가 큰 인기를 얻었다.

축제기간 14회 운영한 맨손잡기체험에는 모두 1천900여명이 참여했다.

축제행사장과 연어주제관인 내수면생명자원센터 연어생태체험관을 왕복운행한 연어열차도 2천200여명이 이용했다.

김우섭 양양군축제위원회 위원장은 "양양군 대표 축제인 송이축제와 연어축제가 지역축제에서 벗어나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비전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양양군은 올해 송이축제는 오는 9월26일부터 29일까지, 연어축제는 10월24일부터 27일까지 각각 4일간 개최하기로 잠정 결정했다.

mom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