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 연구진 '금속·슈퍼 옥소' 연구 결과 집대성

송고시간2019-01-20 12:00

조재흥 DGIST 교수팀 "생체모사 촉매 개발 도움 기대"

금속·슈퍼 옥소 종은 산소 배위 형태에 따라 엔드온(왼쪽)과 사이드온(오른쪽)으로 구분된다. [한국연구재단 제공=연합뉴스]

금속·슈퍼 옥소 종은 산소 배위 형태에 따라 엔드온(왼쪽)과 사이드온(오른쪽)으로 구분된다. [한국연구재단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국내 연구진이 생체 내 금속효소 반응 중간체로 알려진 '금속·슈퍼 옥소' 연구 결과를 정리해 국제 학술지에 발표했다.

20일 한국연구재단에 따르면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조재흥 교수와 노현주 연구원은 금속·활성산소 간 반응 중간체인 금속·슈퍼 옥소 종에 대해 집대성했다.

슈퍼 옥소는 몸 안에서 산소 활성화 효소 작용으로 생기는 물질(중간체)이다.

생체 내 효소 40% 이상은 금속이온을 필수로 포함하는 금속효소다.

이들은 산소를 이용해 외부 물질 독성을 제거하거나 필요한 생체분자를 합성한다.

금속효소에 의한 생체반응은 호흡을 통한 생명 활동을 이해하는 데 매우 중요한 힌트를 준다.

금속·슈퍼 옥소 종에 대한 연구가 학계에서 중요한 가치를 지니는 건 이 지점에 있다.

생체모사 촉매를 개발하는 데 핵심적인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조재흥 DGIST 교수(왼쪽)와 노현주 연구원 [한국연구재단 제공=연합뉴스]

조재흥 DGIST 교수(왼쪽)와 노현주 연구원 [한국연구재단 제공=연합뉴스]

조 교수 연구팀은 지금까지 발표된 금속·슈퍼 옥소 종 논문을 모두 모아 금속별로 분류했다.

아울러 산소가 결합할 때의 형태에 따라 2가지로 형태를 구분해 일목요연하게 줄을 잡았다.

특히 구리, 철, 니켈, 망간을 이용한 금속·슈퍼 옥소 종에 대한 연구를 모두 다뤘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합성방법, 특성, 다양한 반응 메커니즘을 분석했는데, 연구가 가장 많이 진척된 구리·슈퍼 옥소에 대해선 배위자(리간드)가 미치는 효과도 살폈다.

배위자는 쉽게 말해 중심원자에 결합(배위 결합)한 이온이나 분자를 뜻한다.

조재흥 교수는 "지금까지의 금속·슈퍼 옥소 종 연구 흐름을 파악할 수 있다"며 "생체모사 촉매 개발을 비롯한 후속 연구 방향을 제시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C1가스리파이너리사업과 기초연구사업 지원으로 수행했다.

화학 분야 국제 학술지 '코디네이션 케미스트리 리뷰'(Coordination Chemistry Reviews) 3일 자에 논문이 실렸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