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하늘에서 본 꽃세상"…광양매화축제, 드론으로 생중계

(광양=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올해 3월 15일 열리는 전남 광양매화축제의 생생한 모습이 드론으로 생중계될 전망이다.

15일 광양시에 따르면 올해 광양매화축제는 3월 15∼24일 열흘간 다압면 매화마을에서 '매화꽃 천국, 여기는 광양!'을 주제로 열린다.

광양매화마을
광양매화마을[자료]

올해는 4차산업의 꽃인 드론을 이용해 개화 상황과 축제현장을 실시간으로 보여주고 축제현장을 유튜브 동영상으로 생중계한다.

꽃 키우는 농사꾼 홍쌍리와 섬진강 시인 김용택, 소리꾼 장사익이 나와 특별한 토크 콘서트도 연다.

광양시는 교통 체증 해소와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해 둔치주차장부터 행사장 가로수길에 이르는 1km 도로를 개설하고 셔틀버스를 운영한다.

중마동과 행사장을 잇는 시내 순환버스와 광주터미널 임시 고속버스 확대를 검토 중이다.

수월정과 하동 섬진강에 '화합의 부교'를 설치하고 개막행사로 광양시, 구례군, 하동군 주민들의 영호남 화합과 상생을 위한 '연어 치어 방류행사'를 열기로 했다.

이화엽 광양시 관광과장은 "올해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기보다는 교통체증과 번잡한 야시장 등의 불편을 해소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며 "축제 효과가 확산할 수 있도록 홈쇼핑 판매 등 전략적인 홍보로 지역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minu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5 16: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