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일미군, '北, 핵보유 선언국' 동영상…논란 가능성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주일미군사령부(USFJ)가 지난달 공개한 자체 제작 동영상에서 북한을 중국, 러시아와 함께 '핵보유 선언국'으로 표현한 것이 14일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예상된다.

USFJ가 지난달 18일 유튜브 계정에 '주일미군의 임무'라는 제목으로 올린 것으로 돼 있는 6분 안팎의 동영상에는 "동아시아에는 세계 3대 경제대국 2곳과 핵보유 선언국 3곳이 있다"는 설명이 나온다.

경제대국 2곳을 설명할 때는 중국과 일본이, 핵보유 선언국 3곳을 거론할 때는 북한, 중국, 러시아가 각각 지도에 표기된다.

[유튜브에 게재된 USFJ의 동영상 캡처]
[유튜브에 게재된 USFJ의 동영상 캡처]

핵보유 선언국 부분에선 핵무기 숫자가 북한 15개, 중국 200개, 러시아 4천개로 각각 표시됐다.

미국 정부와 군 당국은 그동안 북한이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다고 공식적으로 밝힌 적이 없어 이번 동영상 공개가 논란의 실마리를 제공할 가능성이 있다.

USFJ는 이어 동영상에서 일본을 중심으로 영토분쟁 지역을 소개하며 독도를 '리앙쿠르 바위섬'(Liancourt rocks)으로 표기했다.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4 20: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