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피 美셧다운 장기화·中무역흑자 감소에 2,060대 후퇴(종합2보)

코스닥지수도 상승 출발 후 하락 반전
코스피 하락(CG)
코스피 하락(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코스피가 14일 미국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 장기화와 중국 무역흑자 감소 등의 악재에 2,060대로 하락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1.05포인트(0.53%) 내린 2,064.52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5.08포인트(0.24%) 내린 2,070.49에서 출발해 낙폭을 더 키웠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기관이 1천784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750억원, 948억원을 순매수했다.

서상영 키움증권[039490] 연구원은 "미국의 셧다운 장기화에 대한 우려가 부각됐고 중국의 지난 12월 수입이 전년 동기보다 7.6% 감소한 것으로 발표돼 중국 수출 의존도가 높은 국내 기업들의 실적 전망과 국내증시에 부정적인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서 연구원은 또 "지난주 국내증시가 3.25% 올랐기 때문에 차익을 실현하려는 매물도 나온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는 삼성전자[005930](-1.11%), SK하이닉스[000660](-4.61%), 셀트리온[068270](-2.54%), 현대차[005380](-1.22%), POSCO[005490](-2.15%), NAVER[035420](-3.05%) 등이 내렸다.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1.90%), LG화학[051910](0.43%), SK텔레콤[017670](1.33%) 등은 올랐다.

업종별로는 종이·목재(3.48%), 비금속광물(2.02%), 기계(1.09%), 건설(1.08%) 등은 강세를 보였고 철강·금속(-1.69%), 전기·전자(-1.51%), 의료정밀(-0.93%) 등은 약세였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420개였고 내린 종목은 412개였다. 보합은 66개 종목이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는 매도 우위, 비차익거래는 매수 우위로 전체적으로는 607억원의 순매수로 집계됐다.

유가증권시장의 거래량은 4억2천792만주, 거래대금은 4조8천752억원가량이었다.

(CG)
(CG)[연합뉴스TV 제공]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24포인트(0.47%) 내린 683.09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1.09포인트(0.16%) 오른 687.42로 출발했으나 하락 반전해 약세를 이어갔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52억원, 445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은 997억원을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주는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3.27%), 신라젠[215600](-1.40%), 바이로메드[084990](-1.97%), 포스코켐텍[003670](-0.99%), 에이치엘비[028300](-4.31%), 펄어비스[263750](-3.94%), 코오롱티슈진[950160](-3.96%) 등 대부분 내렸다. 시총 10위권 안에서는 CJ ENM(1.39%)과 스튜디오드래곤[253450](0.52%)만 올랐다.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6억389만주, 거래대금은 3조640억원 수준이었다.

코넥스시장에서는 117개 종목이 거래됐고 거래량은 약 15만주, 거래대금은 15억원가량이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6.6원 오른 1,123.0원에 마감했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4 16: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