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일, 싱가포르서 '레이더갈등' 장성급협의…접점찾나

'제3국'서 양국 대사관 오가며 협의
한일 '레이더 갈등'유튜브 공개 대립·갈등 (PG)
한일 '레이더 갈등'유튜브 공개 대립·갈등 (PG)[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한국과 일본이 14일 제3국인 싱가포르에서 '레이더 갈등' 관련 실무급 협의를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오늘 싱가포르에서 일본 측과 (레이더 갈등 관련) 실무급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오전에 주(駐)싱가포르 한국 대사관에서 협의를 가졌고, 오후에는 주싱가포르 일본 대사관에서 협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양측은 상호 오해 해소를 위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의견을 충분히 교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우리 측에선 부석종 합동참모본부 군사지원본부장(해군 중장)과 이원익 국방부 국제정책관이, 일본측에선 히키타 아쓰시 통합막료부(우리의 합참) 운용부장(항공자위대 중장급)과 이시카와 타케시 방위성 방위정책국장이 대표로 나섰다.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4 13: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