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시극단 배우 강신구, 동아연극상 연기상 수상

배우 강신구[세종문화회관 제공]
배우 강신구[세종문화회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서울시극단은 배우 강신구가 제55회 동아연극상에서 연기상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1997년 서울시극단에 입단해 23년 차를 맞이한 배우 강신구는 서울예술대 연극과와 청운대 방송연기과를 졸업한 후 10여 년 동안 연극 '춘향전',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 '세일즈맨의 죽음' 등을 출연해 배우 입지를 다졌다.

서울시극단에서는 '사막 속의 흰개미', '왕위 주장자들', '함익' 등 70여 편 작품에서 개성이 강한 캐릭터를 연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2002년 '길 떠나는 가족'에서 이중섭 역, 2003년 '크루서블'에서 존 프록터 역을 맡아 뛰어난 연기력과 폭넓은 감정선으로 극찬을 받으며 2003년 제1회 공연과리뷰 PAF 연기상을 받았다.

2018년 11월 세종문화회관 S씨어터 개관기념작으로 올라간 창작극 '사막 속의 흰개미'에서는 허위와 가식의 역사를 담은 고택 주인이자 대형교회 목사였던 공태식 역에 캐스팅돼 호평받았다.

이 작품으로 동아연극상 연기상을 거머쥔 강신구는 "연극한 지 30년 만에 동아연극상을 받게 돼 배우로서 영광"이라며 "지금까지 서울시극단과 함께 할 수 있어 감사하고 모든 배우와 스태프, 그리고 배우 강신구를 믿고 공태식 역을 맡겨준 김광보 연출에게 다시 한번 감사 인사드린다"는 소감을 밝혔다.

강신구는 2019년 4월 '함익'의 함병주 역으로 다시 캐스팅돼 연기를 선보인다.

동아연극상은 한국 연극의 저변 확대와 발전, 연극 활성화에 기여한 연극인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14일 명보아트홀 다온홀에서 시상식이 열린다.

bookman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4 10: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