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아모집 중단 사립유치원 원아, 병설로 수용"

송고시간2019-01-11 15:31

경기교육청, 용인 소현초 병설유치원 추가모집

(수원=연합뉴스) 이영주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일방적으로 원아 모집을 중단하는 등 사실상 폐원절차를 밟고 있는 용인지역 사립유치원의 원아를 병설유치원 학급을 늘려 수용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이날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용인 소현초 병설유치원은 최근 추가 원아모집 공고를 내면서 1순위로 'A 사립유치원 재원 유아'라고 대상자를 정했다.

애초 만 4∼5세 2학급 규모로 원아모집을 마친 소현초 병설유치원은 추가모집에서 총 4개 학급 96명의 원아를 더 받기로 했다.

원아모집을 중단한 인근 A유치원의 재원생을 공립유치원으로 모두 수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유치원 비리 문제가 불거진 뒤 교육당국이 공립유치원 학급 증설을 대책으로 내놓았지만, '처음학교로' 시스템상 무작위 추첨으로 원아를 선발하기 때문에 사립유치원의 일방적인 폐원으로 갈 곳을 잃은 재원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지적이 일부에서 제기돼왔다.

도교육청 유아교육과 관계자는 "사립유치원의 일방적인 폐원 통보로 애꿎은 아이들만 피해를 당하게 될 상황인 점을 고려해 교육부 지침에 따라 공립유치원 학급을 증설해 피해 아동이 없도록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교육청은 A유치원 외에도 학부모 동의 없이 폐원절차를 밟는 유치원 재원생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A유치원을 포함해 일방적으로 폐원을 통보한 유치한 7곳에 대해선 감사를 진행 중이다.

young8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