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병원서 간호사 다치게한 감사원 고위공무원 입건

송고시간2019-01-11 12:27

(성남=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감사원 소속 고위공무원이 병원에서 치료를 거부하다가 간호사를 다치게 해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 분당경찰서는 응급의료법 위반 혐의로 A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A 씨는 이날 새벽 2시 47분께 분당의 한 병원 응급실에서 간호사 B 씨의 눈 부위를 손으로 쳐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길을 걷다가 넘어져 찰과상을 입고 이 병원을 찾은 A씨는 진료 이후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료진에게 "치료 안 받고 그냥 가겠다"고 말한 뒤 병원을 나가려다 이를 만류하는 의료진을 뿌리치는 과정에서 B 씨를 다치게 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그는 술을 마신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B 씨에 대한 피해자 조사를 한 경찰은 조만간 A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더 조사를 해봐야 하지만 현재까지는 의료진을 상대로 주먹을 휘두르거나 한 것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피해자가 다쳤기 때문에 폭행 혐의 적용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zorb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