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시안컵] 키르기스스탄 감독 "한국 수비의 약점을 알고 있다"

"손흥민 빠져도 한국에는 좋은 선수 많아"
한국전 각오는
한국전 각오는(알아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키르기스스탄 축구 대표팀 알렉산드르 크레스티닌 감독이 한국과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2차전을 하루 앞둔 10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1.10 jeong@yna.co.kr

(알아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수비의 약점을 알고 있다."

한국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만나는 키르기스스탄의 알렉산드르 크레스티닌 감독이 한국 수비의 약점을 파고들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나섰다.

크레스티닌 감독은 10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경기 준비를 잘했다. 한국을 상대하는 것은 어렵겠지만 재미있는 경기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1차전에서 필리핀을 꺾은 벤투호는 한국시간으로 12일 오전 1시 아랍에미리트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키르기스스탄(1패)을 상대로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크레스티닌 감독은 한국전을 앞두고 전술 변화에 대해 "한국은 1차전 상대인 중국과 다른 팀이다. 물론 출전 선수에게 변화를 주겠다"고 말했다.

그는 1차전에서 공중볼 처리 미숙으로 자책골을 내준 골키퍼에 대해선 "중국전에서 골키퍼의 실수가 분명히 경기 결과에 영향을 줬다"라며 "하지만 선수들은 실수하게 마련이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서도 골키퍼의 실수가 나왔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한국전 각오는
한국전 각오는(알아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키르기스스탄 축구 대표팀 알렉산드르 크레스티닌 감독(왼쪽)과 타미르란 코주마예프 타미르란(오른쪽)이 한국과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2차전을 하루 앞둔 10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1.10 jeong@yna.co.kr

크레스티닌 감독은 손흥민(토트넘)이 조별리그 2차전에 출전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서도 "한국은 수준이 높은 팀이다. 좋은 선수들이 많아서 어느 팀이든 한국을 상대하는 게 쉽지 않다"라며 "손흥민이 나오지 못하겠지만 손흥민을 대신할 선수도 기량이 뛰어날 것"이라고 경계했다.

그는 특히 "필리핀과 한국의 경기뿐만 아니라 이전에 한국이 치른 경기들을 분석했다"라며 "필리핀전 분석 결과를 토대로 한국전을 준비하겠다. 한국 수비의 약점을 알고 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수비수 타미르란 코주바예프도 "1차전에서 패했지만 선수단 분위기는 좋다"라며 "아직 2경기가 남은 만큼 조별리그를 통과할 기회가 남았다"고 강조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1/10 22: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